즐겨찾기+  날짜 : 2018-11-15 오후 08:59: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법률

[법률상담] 수십년된 묘, 땅주인이 요구하면 이장해야되나?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18년 02월 13일
 
ⓒ 포천신문  
Q부모님 묘소가 있는 땅의 주인이 묘를 이장하라고 하는데, 수십 년 된 묘소를 이장해야 하나요?
얼마 전 부모님의 묘소가 있는 땅의 주인이 땅을 개발한다며 분묘를 이장하라는 내용증명을 보내왔습니다.

그런데 현재 묘지는 부모님뿐 아니라 형님과 5대조 조상님들의 분묘까지 있고, 부모님과 형님은 1991년과 2010년에 각각 분묘를 조성했지만, 나머지 조상님들의 분묘는 1956년생인 제가 태어나기 전부터 이미 조성되어 있던 것입니다. 물론 남의 땅이지만 수십 년 동안 묘소가 있었고, 부모님과 형님 분묘를 설치할 때도 땅주인의 허가를 받지 않았는데, 이제와서 분묘를 이장해야 하는지요?

A 2001.1.13. 이후 설치된 묘소는 ‘분묘기지권’이 성립되지 않아 형님의 묘는 이장해야 합니다.

귀하께서는 남의 땅이라 할지라도 오랬동안 묘소가 있었으니 권리를 인정받을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신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에는 특수한 장례문화를 관습으로 인정한 이른바‘분묘기지권’이 있습니다.
즉, 타인 소유의 토지에 분묘를 설치한 경우 20년간 평온, 공연하게 분묘의 기지를 점유하면 ‘지상권’과 유사한 관습상의 물권인 분묘기지권을 인정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러나 국민들의 의식 변화에 따라 장례문화가 ‘화장’으로 변화하면서 2001년 「장사 등에 관한 법률」(법률 제6158호)이 시행되었고, 이에 따라 토지소유자의 승낙 없이 분묘가 설치된 경우 토지사용권 또는 기타 분묘의 보존을 위한 권리를 주장할 수 없게 되었으며, 당해 분묘를 관할하는 시장 등의 허가를 받아 토지소유자가 개장도 가능해졌습니다. (동법 제27조)

따라서 귀하의 사례에서 귀하의 출생 전 설치된 조상들의 분묘와 1991년 설치된 부모님의 분묘는 분묘기지권이 인정되어 철거하지 않아도 되지만, 2010년 소유자의 허가 없이 설치된 형님의 분묘는 이장해야 할 것입니다.(참고자료: 법무사회지)

김형석 / 법무사, 포천신문 자문위원 고문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18년 02월 13일
- Copyrights ⓒ포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PBS 포천방송 TV
경기도
의정부신협 두손모아봉사단(단장 강남석)의 정기적 봉사활동 사업으로 사랑..
생활상식
▶ 재해발생 개요 “오래 기다리셨습니다. 주문하신 양념치킨입니다. 맛있게 드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4,762       오늘 방문자 수 : 3,232
총 방문자 수 : 22,470,512
정보 커뮤니티
상호: 포천신문 / 주소: 경기도 포천시 해룡로 130-38(동교동 213-4) 고은빌딩
발행인·편집인 : 황정민 / mail: pcn90@unitel.co.kr / Tel: 031-542-1506~7 / Fax : 031-541-911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다50007 / 등록일 : 2000년 8월 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정민
Copyright ⓒ 포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