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6-18 오후 04:13:4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문학

[詩=장진] 봄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24년 04월 05일
 
ⓒ 포천신문  
인고는 봄
철이 들어버린 계절
개나리 잊지 않고 노랑으로
진달래 앞산에서 여전히 붉다
겨울 지나 보자 하였던 매화
향기 깊게 품으며
남보다 일찍 피었다고 자랑한다.

꽃이 있어 봄이 아니라
봄이 있어 꽃이 약속을 지킨다

그래서
기다림
그리고 그리움
인고는 봄
 
장진 /한국문인협회회원, 경기문학인협회회원, 수원문인협회회원, 포천문인협회 회원

*칼럼 및 기고는 본지 편집방향과 일치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24년 04월 05일
- Copyrights ⓒ포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PBS 포천방송 TV
[영상] 포천신문산악회 4월 정기산행, 자기..
경기도
생활상식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02,476       오늘 방문자 수 : 1,481
총 방문자 수 : 85,181,899
정보 커뮤니티
상호: 포천신문 / 주소: 경기 포천시 군내면 청군로3326번길 28 민헌빌딩
발행인·편집인 : 김현영 / mail: ipcs21@hanmail.net / Tel: 031-542-1506~7 / Fax : 031-542-1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다50007 / 등록일 : 2000년 8월 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영
Copyright ⓒ 포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