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4-18 오후 07:51: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카메라고발

[카메라고발] 불법 쓰레기로 악취가 진동한다

"1개월 전부터 약 2톤 가량 어가길 방치"
"이불, 폐비닐, 비료포대, 파이프 등 산더미 적재"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24년 02월 24일
포천 어룡동에서 가산을 가는 어가길에 약 2톤 가량의 불법쓰레기가 산더미처럼 버려져 있다.

어가길 청량정미소 한블럭 전 도로가에 이불, 폐비닐, 헌비료 포대, 파이프, 일반쓰레기 및 기타 각종 쓰레기가 적재돼 있어 악취가 발생해 이 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이곳 도로를 이용하는 A씨는 "한달전부터 버리기 시작한 쓰레기가 갑자기 산더미처럼 많은 쓰레기로 변했으며 겨울철인데도 악취가 코를 찌를때가 있다"고 말하며 "포천시 관계자는 이런 불법 쓰레기 단속과 처리를 왜 안하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포천시는 이와 관련해 신속한 조치와 처분이 있길 바란다.
 
ⓒ 포천신문
ⓒ 포천신문

황득한/ 포천신문 시민기자

포천신문 기자 / ipcs21@hanmail.net입력 : 2024년 02월 24일
- Copyrights ⓒ포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PBS 포천방송 TV
경기도
생활상식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3,492       오늘 방문자 수 : 681
총 방문자 수 : 80,897,495
정보 커뮤니티
상호: 포천신문 / 주소: 경기 포천시 군내면 청군로3326번길 28 민헌빌딩
발행인·편집인 : 김현영 / mail: ipcs21@hanmail.net / Tel: 031-542-1506~7 / Fax : 031-542-1115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다50007 / 등록일 : 2000년 8월 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현영
Copyright ⓒ 포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