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7-23 오후 05:53: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관인면 3·1만세운동 100주년 기념행사 성료

1919, 다랑고개서 600여명 ‘대한독립만세’ 외쳐
이선재 기자 / abw6732@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2일
ⓒ 포천신문
지난 10일 관인면 초과2리에서 2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100년 전 4월 10일 관인면 일대의 3·1만세운동 재현 및 기념식이 진행됐다.

관인면 문화재생연구위원과 지역주민들의 주도로 진행된 이날 행사와 ‘관인면 3·1만세운동 100주년 기념식’은 인근 중고등학생과 군부대 장병 외 강준모, 박혜옥 시의원, 관인면 직능단체장과 더불어민주당 이철휘 지역위원장 등의 내빈이 참석했다.

초과2리 박광복 이장을 중심으로 구성된 문화재생연구위원회는 지역의 3·1만세운동 역사를 발굴 연구해왔다. 그리고 100주년을 맞이해 재현행사를 주최했다.

1919년 4월 10일 초과2리 다랑고개에 600여명이 운집해 태극기를 들고"대한독립만세"를 외쳤으며, 그 후 사정리 샛청마을과 초과2리 남창동으로 행진했다.

당시 19세 기독교청년 박용길, 조아당 주도의 비폭력 저항 만세운동이었다. 당시 열사들은 현장에서 체포돼 1920년 각각 태형과 6개월 형을 받았으나 그 후 열사들의 행방을 알 수 없다.

조춘휘 관인면 문화재생연구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3.1절 100주년을 기념하는 이유는 단순히 비폭력으로 저항한 만세운동을 기념하기 위함이 아니라 인류의 보편타당한 가치인 민주와 평화 그리고 민족자결 주위를 다시 한 번 되새기고 그 이념을 바탕으로 미래지향적인 청사진을 제시 하고자한다”고 주장하고 “현재 일본은 인류역사상 가장 참혹한 여성인권유린과 강제징용을 부끄러워하거나 반성이 없다. 이에 우리가 극일해야 그들은 참회하고 부끄러워하고 사과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행사에 참여한 학생들은 만세 재현 행사에 참여하면서 지역에 대한 자부심을 느끼게 되었다고 밝혔다.

ⓒ 포천신문
ⓒ 포천신문
ⓒ 포천신문
ⓒ 포천신문
ⓒ 포천신문
ⓒ 포천신문
ⓒ 포천신문
이선재 기자 / abw6732@hanmail.net입력 : 2019년 04월 12일
- Copyrights ⓒ포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PBS 포천방송 TV
경기도
민선7기 경기도가 경기북부를 ‘한반도 신경제·평화의 중심’으로 만들기 ..
생활상식
소중한 내 아이, 얼마나 건강하게 잘 크고 있는지 확인하는 것은 모든 부모님들의 최..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9,790       오늘 방문자 수 : 6,436
총 방문자 수 : 30,902,075
정보 커뮤니티
상호: 포천신문 / 주소: 경기도 포천시 해룡로 130-38(동교동 213-4) 고은빌딩
발행인·편집인 : 황정민 / mail: pcn90@unitel.co.kr / Tel: 031-542-1506~7 / Fax : 031-541-911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다50007 / 등록일 : 2000년 8월 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정민
Copyright ⓒ 포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