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8-10-21 오후 08:45: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기도 종합

도·시군 ‘버스 근로시간 단축’ 비상수송대책

운수종사자 인력확보, 대체 방안 등 논의
이선재 기자 / abw6732@hanmail.net입력 : 2018년 04월 30일
↑↑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입니다
ⓒ 포천신문
경기도가 올 7월부터 적용될 버스 운수종자사 근로시간 단축과 관련, 법 시행 유예 건의 등 교통대란을 막기 위한 비상수송대책 마련의 밑그림을 그렸다.

경기도는 30일 오후 도 북부청사에서 31개 시군 버스업무 담당자들과 함께 ‘근로기준법 개정에 따른 시내 및 마을버스 비상수송대책 회의’를 가졌다.

올해 7월 1일부터 시행될 개정 「근로기준법」에 따르면, 노선버스가 ‘근로시간 특례업종’에서 제외돼 기존 노-사 합의에 의한 무제한 연장근로가 사라진다.

문제는 현재 격일제 근무형태를 1일2교대제로 전환하려면 대규모 추가채용이 불가피해진다는 것. 현재 도는 시내버스는 약 8천~1만2천명, 마을버스는 2천~2600명의 운수 종사자 부족 상황이 발생할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더욱이 내년 7월부터는 사업장 규모에 따라 근로시간을 68시간에서 주당 52시간으로 단축해야 하므로 이 같은 부족 상황이 더 심각해 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도는 시군과 함께 개정 「근로기준법」 시행 후에도 현재수준의 버스 운행을 할 수 있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 중이다. 앞서 도는 지난 4월 3일 시군 교통팀장 실무 회의, 17일 도·시군·업체 및 단체 간 상생협의회 등을 통해 대책을 논의해오고 있다.

이번 비상수송대책 회의는 이 같은 노력의 일환으로, 각 시군별로 검토해 오던 수송대책을 공유함으로써 보다 큰 밑그림을 그리는데 주력했다.

회의 참석자들은 이번 근로기준법 개정이 열악한 근로 여건에 있는 운수종사자에게 보다 좋은 근무환경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사고 없는 안전한 대중교통 시스템을 만들려고 한다는 취지에 공감을 표했다.
이선재 기자 / abw6732@hanmail.net입력 : 2018년 04월 30일
- Copyrights ⓒ포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
 
PBS 포천방송 TV
경기도
고양에서 발생한 저유소 화재의 원인이 풍등으로 밝혀진 가운데, 경기도가 ..
생활상식
▶ 재해발생 개요 한 건설현장에서 도장공 경력 30년차인 신 씨가 김 씨와 함께 2인..
가장 많이 본 뉴스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36,769       오늘 방문자 수 : 9,887
총 방문자 수 : 21,270,433
정보 커뮤니티
상호: 포천신문 / 주소: 경기도 포천시 해룡로 130-38(동교동 213-4) 고은빌딩
발행인·편집인 : 황정민 / mail: pcn90@unitel.co.kr / Tel: 031-542-1506~7 / Fax : 031-541-911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다50007 / 등록일 : 2000년 8월 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정민
Copyright ⓒ 포천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